'나랏말싸미' 송강호, 고 전미선 애도 "너무 아프고 슬퍼"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2일 13:26:06
    '나랏말싸미' 송강호, 고 전미선 애도 "너무 아프고 슬퍼"
    기사본문
    등록 : 2019-07-15 16:43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영화 '나랏말싸미' 제작진과 출연진이 고 전미선을 떠올렸다.ⓒ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영화 '나랏말싸미' 제작진과 출연진이 고 전미선을 떠올렸다.

    15일 서울 삼성동 메가박스코엑스에서 열린 '나랏말싸미'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송강호는 "너무 안타깝고 슬펐다"며 "이루 말할 수 없는 심경"이라고 말했다.

    이어 "전미선 씨의 유작인 '나랏말싸미'가 슬픔을 견디고 아름다운 영화로 남을 수 있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박해일은 "선배님과 함께한 시간이 떠오른다"며 "이 자리에 함께할 수 없어서 안타깝다. 선배님과 함께 연기 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고 전했다.

    조철현 감독은 "마음이 힘들다"고 고백했다. 전미선이 맡은 소헌왕후 캐릭터에 대해선 "영화에서 대장부는 소현왕후"라며 "전미선은 내가 평가할 수 없을 만큼 뛰어난 배우"라고 극찬했다.

    배우 송강호 박해일 주연의 '나랏말싸미'는 백성을 위해 자신의 모든 것을 걸고 훈민정음을 창제한 세종과 불굴의 신념으로 함께했지만, 역사에 기록되지 못한 사람들 이야기를 그린다. 7월 24일 개봉.[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