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체 선수’ 다나카도 올스타전 첫 출전 확정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15일 00:35:13
    ‘대체 선수’ 다나카도 올스타전 첫 출전 확정
    기사본문
    등록 : 2019-07-09 07:45
    김윤일 기자(eunice@dailian.co.kr)
    ▲ 다나카 올스타전 출전. ⓒ 게티이미지

    일본 특급 다나카 마사히로가 올스타전에 막차로 탑승한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9일(한국시각), 각각의 사유로 올스타전에 불참하게 된 선발 선수들을 발표하며 대체 명단도 함께 공개했다.

    다나카는 어깨에 경미한 부상을 안고 있는 토론토의 마커스 스트로먼(토론토) 대신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다나카의 경사는 이뿐만이 아니다. 아메리칸리그 지휘봉을 잡게 된 알렉스 코라 보스턴 감독은 선발 투수 저스틴 벌랜더에 이어 다나카가 두 번째 투수로 마운드에 오른다고 밝혔다.

    다나카는 메이저리그 첫해였던 2014년 올스타전에 참가했으나 팔꿈치 부상으로 출전이 불발됐다.

    한편, 내셔널리그 선발로 내정된 류현진은 1이닝만 소화할 예정이다. 데이브 로버츠 내셔널리그 감독은 류현진이 1회를 맡은 뒤 클레이튼 커쇼(LA 다저스), 제이크 디그롬(뉴욕 메츠)이 각각 2, 3회를 책임지고 이후에는 상황에 따라 알맞은 투수들을 투입시킨다고 말했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윤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