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인증 획득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2일 21:02:59
    엔씨,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인증 획득
    5월부터 장애인 25명 다양한 직무서 근무
    기사본문
    등록 : 2019-07-08 16:32
    김은경 기자(ek@dailian.co.kr)
    ▲ 구현범 엔씨소프트 최고인사책임자(CHRO·왼쪽에서 세 번째)가 8일 부산 동구 엔씨소프트서비스 라운지에서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인증 현판식을 가진 뒤 기념촬영 하고 있다. 왼쪽부터 권상훈 엔씨소프트서비스 경영지원팀장, 조정호 엔씨소프트서비스 대표이사, 구 CHRO, 남용현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고용촉진이사, 장동수 부산지역본부장, 박재술 부산직업능력개발원장.ⓒ엔씨소프트

    5월부터 장애인 25명 다양한 직무서 근무

    엔씨소프트는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인증을 받았다고 8일 밝혔다.

    이날 부산 동구 엔씨소프트서비스 라운지에서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인증 현판식이 개최됐다. 현판식에는 구현범 엔씨 최고인사책임자(CHRO) 조정호 엔씨소프트서비스 대표이사 남용현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고용촉진이사, 장동수 부산지역본부장, 박재술 부산직업능력개발원장 등이 참석했다.

    엔씨는 작년 11월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을 준비해왔다.

    엔씨소프트서비스는 사업장에 장애인 편의 시설을 마련하고 장애인 고용 요건을 갖췄다. 엔씨소프트서비스에 채용된 장애인 25명(중증장애인 14명 포함)은 지난 5월부터 다양한 직무에서 근무 중이다.

    구현범 CHRO는 “장애인과 비장애인 직원들이 함께 어울려 근무할 수 있는 안전하고 편한 근무환경을 마련했다”며 “장애인의 경제적 자립을 돕고 고용을 통해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도록 좋은 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김은경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