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DMZ 방문, 김정은과 만날 가능성 고대"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1일 17:19:00
    트럼프 "DMZ 방문, 김정은과 만날 가능성 고대"
    문재인·트럼프 한미정상회담 모두발언
    文 "나도 오늘 DMZ 동행할 것" 강조
    기사본문
    등록 : 2019-06-30 11:46
    이동우 기자(dwlee99@dailian.co.kr)
    문재인·트럼프 한미정상회담 모두발언
    文 "나도 오늘 DMZ 동행할 것" 강조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30일 "오늘 DMZ(비무장지대)를 방문할 텐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만날 가능성을 고대하고 있다"고 밝혔다.(자료사진)ⓒ데일리안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30일 "오늘 DMZ(비무장지대)를 방문할 텐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만날 가능성을 고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희망을 하고 있지만 행정적인 부분들 안전과 경호 문제 등이 있어 상황은 지켜봐야한다"면서도 "이뤄지면 흥미로운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대통령에) 취임했을때는 굉장히 안 좋은 일이 일어났다. 한국과 북한, 남북 양쪽에 안 좋은 일이 펼쳐졌다"면서 "임기 동안 많은 것들이 개선됐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트럼프 대통령께서 한반도 군사분계선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악수를 한다면 그 모습만으로도 역사적인 장면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뿐만 아니라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를 위한 한반도 프로세스에 있어서도 아주 큰 디딤돌을 세우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오늘 트럼프 대통령의 DMZ 방문에 "나도 오늘 동행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오늘 대화의 중심은 미국과 북한 간의 대화"라며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과의 사이 대화에 큰 진전이 있기를 바란다. 좋은 결실을 거두기를 바란다"고 희망했다.[데일리안 = 이동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