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상호금융 50주년 기념 심포지엄 개최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1일 17:19:00
    농협, 상호금융 50주년 기념 심포지엄 개최
    기사본문
    등록 : 2019-06-27 10:07
    부광우 기자(boo0731@dailian.co.kr)
    ▲ 소성모 농협상호금융 대표이사가 26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대강당에서 열린 '농협상호금융 50주년 심포지엄'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농협

    농협 상호금융은 지난 26일 오후 농협중앙회 본관 대강당에서 '상호금융 50주년 기념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상호금융 50주년 맞이 100년을 향한 미래 발전방향 모색'이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심포지엄은 소성모 상호금융대표이사와 유성엽 민주평화당 원내대표를 비롯한 외부 전문가와 상호금융, 농·축협 임직원 등 약 300여명이 참석했다.

    소 대표는 이날 개회사를 통해 "농협상호금융은 국내 최대의 금융기관이자 그 어떤 금융기관 보다 서민금융, 지역금융에 확고한 역할을 다하고 있다"며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미래 상호금융이 나아갈 방향에 대해 다양한 토론이 이루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첫 번째 주제 발표에서는 '농협상호금융의 성과와 향후 과제'에 대해 진행됐다. 농협미래경영연구소의 윤건용 박사는 "농협상호금융은 다양한 고객층을 보유한 모두를 위한 지역금융기관으로 서민들을 위한 포용적 금융을 실천하고 있다"며, 종합 관계형 시스템 구축과 업무영역 확대 등을 향후 과제로 제시했다.

    두 번째 주제 발표는 EY한영의 이재원 파트너가 '미래 농협상호금융의 발전 방안'이라는 주제로 네덜란드의 Rabobank 선진금융제도에 관한 연구에 대해 발표했다.

    이어진 지정 토론과 종합토론 시간에는 양승룡 고려대 교수가 좌장을 맡아 진행하고 윤창호 금융위원회 금융산업국장, 정아름 농식품부 농업정책과장, 민병억 충남 직산농협 조합장, 김용준 경북 상주축협 조합장, 김안석 한국새농민중앙회장, 홍순영 한성대 교수, 이중훈 상호금융기획본부장, 한형수 농민신문 부국장이 패널로 농협상호금융의 현재 모습과 미래 역할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양 교수는 이번 심포지엄에 대해 "상호금융의 과거와 현재를 성찰해 보고, 미래 상호금융의 모습을 구상해보는 좋은 시간이었다"고 평했다.[데일리안 = 부광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