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重, UAE 원전 정비 사업 계약 체결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23일 04:35:35
    두산重, UAE 원전 정비 사업 계약 체결
    바라카 원전 1~4호기...5년간 정비 서비스
    기사본문
    등록 : 2019-06-24 13:39
    조인영 기자(ciy8100@dailian.co.kr)
    ▲ (왼쪽부터) 목진원 두산중공업 파워서비스BG장, 나기용 두산중공업 원자력BG장, 마크 레드먼 Nawah CEO가 계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두산중공업

    바라카 원전 1~4호기...5년간 정비 서비스

    두산중공업은 UAE 아부다비에서 UAE 원전 운영회사인 Nawah Energy Company (이하 Nawah)와 바라카 원전의 정비 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계약 체결식에는 마크 레드먼 Nawah CEO, 모하메드 알 하마디 ENEC (Emirates Nuclear Energy Corporation) CEO, 나세르 알 나세리 Barakah One Company를 비롯해 나기용 두산중공업 부사장과 목진원 두산중공업 부사장 등 주요 경영진 등이 참석했다.

    두산중공업은 이 계약을 통해 UAE 아부다비 알 다프라 지역에 위치한 바라카 원전 1~4호기 등 총 4기에 대한 유지 보수를 위한 정비 서비스를 5년간 수행하게 된다.

    특히 원자로를 비롯해 터빈/발전기 등 핵심 주기기를 공급한 노하우를 기반으로 안전하고 신뢰성 높은 유지 보수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두산중공업 관계자는 “두산은 한수원 및 한전KPS와 긴밀히 협력하면서 바라카 원전 건설 프로젝트에 10년 이상 참여해 왔다"며 “원전 핵심 기자재 제작 및 공급에 이어 원전 서비스 분야에서도 기술력을 인정받아 해외 원전 서비스시장에 진출하는 계기가 되는 만큼 바라카 원전이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데일리안 = 조인영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