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공사, 1회 지역재생기업 육성 아이디어 공모 시상식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2일 14:10:47
    SH공사, 1회 지역재생기업 육성 아이디어 공모 시상식
    주민 중심의 지역 선순환 경제구조 형성위한 지속적인 방법론 모색
    기사본문
    등록 : 2019-06-20 09:57
    원나래 기자(wiing1@dailian.co.kr)
    ▲ ‘제1회 SH CRCs 육성 및 지원을 위한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에덴스푸드 한성진 대표(왼쪽에서 두 번째)와 우수상을 수상한 희망을심는나무 사회적협동조합 김경호 대표(왼쪽에서 첫번째), 서울주택도시공사 김세용 사장(가운데), 장려상을 수상한 서영진님(오른쪽에서 두번째), 백의민족 이광훈 대표(오른쪽에서 첫번째).ⓒSH공사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지난 19일 지역재생기업(CRCs)을 육성하기 위해 아이디어를 공모한 결과 우수 아이디어 4건을 최종 선정해 시상했다고 20일 밝혔다.

    SH공사는 도시재생사업을 지역주민들이 이끌어 나갈 수 있도록 오는 2022년까지 지역재생기업(CRC :Community Regeneration Company) 70개를 육성한다는 계획의 일환으로 도시재생 분야 및 공사업무 전반에 대해 협업할 수 있는 우수 아이디어를 모집했다. 그 결과 28건의 사업 아이디어가 공모되었으며, 1차 서류심사와 2차 PT심사를 거쳐 실행가능성, 일자리 창출 등에 대한 기여도, 지속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최우수상 1건, 우수상 1건, 장려상 2건 등 우수 아이디어 총 4건을 최종 선정했다.

    최우수상은 ‘꿈나무 카드를 전용으로 이용하는 마을식당개설’을 제안한 ‘에덴스푸드’가 차지했다. 에덴스푸드는 2011년부터 지역아동센터에 도시락을 제공하는 마을기업으로 시작해서 2018년 9월에 사회적기업으로 인증받은 업체로, 공사의 임대아파트의 저(미)활용 상가를 활용한 저소득층 아동·청소년과 독거노인들이 마을공동체 속에서 집밥과 같은 양질의 건강식을 제공받는 ‘복지형 마을식당 운영방안’을 사업아이디어로 제안해 최우수상을 받았다. 우수상은 지역의 자원재순환과 취약계층 고용과 자립 지원효과까지 거두는 ‘재활용품 기증수거함 운영 사업’을 제안한 ‘희망을심는나무 사회적협동조합’이 차지했다.

    SH공사는 이번에 선정된 아이디어를 제안한 사회적기업과 개인에게최우수상 500만원, 우수상 200만원, 장려상 각 1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하고, 우수 아이디어를 중심으로 고도화 검토 단계를 거쳐 시범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SH공사는 올해 지역재생기업(CRCs) 10개 육성을 시작으로 2020년 15개소, 2021년 20개소, 2022년 25개소로 점차 늘려가면서 박원순 시장 임기 종료시까지 총70개소를 육성·지원할 계획이다.[데일리안 = 원나래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