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분기 상가 평균 투자 수익률 0.15% 하락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19일 17:04:48
    1분기 상가 평균 투자 수익률 0.15% 하락
    중대형·소규모 상가는 0.24%↓…집합상가는 0.04%↑
    기사본문
    등록 : 2019-06-19 09:27
    원나래 기자(wiing1@dailian.co.kr)
    ▲ 상가별 수익률 증감률.ⓒ상가정보연구소

    주거용 부동산 시장의 약세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수익형 부동산 시장도 양극화 현상이 심화되고 있으며 공실의 위험이 줄지 않아 시장 분위기가 좋지 않다. 수익형 부동산의 대표적인 상품으로 불리는 상가도 수익률이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19일 상가정보연구소가 통계청 통계를 분석한 결과, 2019년 1분기 상가 평균 투자 수익률은 1.54%로 지난 분기 1.69% 대비 0.15%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2019년 1분기 투자수익률이 가장 많이 하락한 상가는 전 분기 대비 0.25% 감소한 중대형 상가였으며, 소규모 상가(-0.22%)가 뒤를 이었다.

    반면 수익률이 증가한 상가도 있다. 2019년 1분기 집합상가 투자수익률은 전 분기(1.73%) 대비 0.04% 상승한 1.77%로 나타났다.

    조현택 상가정보연구소 연구원은 “최근 젠트리피케이션, 공실률 증가 등의 이유로 상가 시장의 분위기가 좋지 않다. 투자 수익률도 하락하고 있어 당분간 반등의 여력이 없다”며 “상가 시장도 상권이 좋은 곳에 위치한 상가만이 잘 되는 양극화 시장이 되어가고 있어 상가 투자를 앞두고 있다면 상권조사와 주변 상가 시세, 공실률 등의 조사가 선행돼야 한다”고 전했다.[데일리안 = 원나래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