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트' 유재명 "이성민과 주연, 부담 없다면 거짓말"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3일 21:17:40
    '비스트' 유재명 "이성민과 주연, 부담 없다면 거짓말"
    기사본문
    등록 : 2019-06-18 17:49
    이한철 기자(qurk@dailian.co.kr)
    ▲ 배우 유재명이 주연배우로 자리매김한 소감을 전했다. ⓒ NEW

    배우 유재명이 영화 '비스트'를 통해 주연배우로 당당히 자리매김했다.

    유재명은 18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비스트'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아직도 긴장되고 떨린다"며 주연을 맡은 소감을 전했다.

    유재명은 "이성민 씨와 주연을 맡았는데 부담감이 없다면 거짓말"이라면서도 "이번 작품을 하면서 영화는 혼자가 아니라 같이 하는 작업이라는 걸 느꼈다. 앞으로도 서로 의지하고 소통하며 작업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자신의 맡은 민태 역에 대해선 "민태가 가진 쉽게 단정 지을 수 없는 질투나 경쟁심을 만드는 게 중점"이었다며 "안개 속에 가려진 인물의 디테일을 표현하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한편, '비스트'는 희대의 살인마를 잡을 결정적 단서를 얻기 위해 또 다른 살인을 은폐하는 형사 한수(이성민 분)와 이를 눈치 챈 라이벌 형사 민태(유재명 분)의 쫓고 쫓기는 이야기를 그린 범죄스릴러로 오는 26일 개봉한다.[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