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날씨] 오후부터 중부 비…‘벼락‧돌풍’ 동반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2일 14:01:59
    [내일날씨] 오후부터 중부 비…‘벼락‧돌풍’ 동반
    기사본문
    등록 : 2019-06-17 20:16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 화요일인 18일은 전국이 맑다가 낮부터 흐려지면서 오후 들어 경기 북부부터 비가 내리겠다.ⓒ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화요일인 18일은 전국이 맑다가 낮부터 흐려지면서 오후 들어 경기 북부부터 비가 내리겠다.

    비는 밤부터 서울과 그 밖의 경기도, 강원도, 충북 북부에 내리고 경북 내륙은 오후부터 밤사이 소나기 오는 곳이 있겠다.

    19일 오전 6시까지 예상 강수량은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 서해5도에서 10∼40㎜, 서울과 경기 남부, 강원 남부, 충북 북부, 경북 내륙, 울릉도, 독도는 5∼20㎜다.

    비나 소나기가 내리는 지역은 돌풍과 천둥·번개가 예상돼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4∼20도, 낮 최고기온은 24∼31도로 평년과 비슷하겠다. 서울 낮 기온은 최고 27도까지 오르겠다.

    미세먼지는 대부분 ‘보통’ 수준이겠으나 남부지역은 대기 정체로 농도가 다소 높을 것으로 예상됐다.

    남해상과 동해상에도 안개 끼는 곳이 있고 동해 전 해상에 바람이 매우 강하고 물결도 매우 높아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조심해야 겠다.

    동해안에는 너울 때문에 파도가 매우 높아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어 안전사고에도 신경써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가 1.0∼3.0m, 남해 앞바다 0.5∼2.0m, 서해 앞바다 0.5∼1.0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동해 1.0∼4.0m, 남해‧서해 0.5∼2.0m로 예보됐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