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주 '해양쓰레기 정화주간'…전국 135곳서 쓰레기 수거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18일 13:31:09
    이번주 '해양쓰레기 정화주간'…전국 135곳서 쓰레기 수거
    기사본문
    등록 : 2019-06-16 11:35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해양수산부는 해양쓰레기 없는 깨끗한 바다를 만들기 위해 17일부터 23일까지를 '해양쓰레기 정화주간'으로 지정해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이 기간에는 11개 지방해양수산청과 지방자치단체, 해양환경공단, 한국어촌어항공단, 수협, 한국해운조합 등 유관기관을 중심으로 1만3000여명이 참여해 전국 연안 135곳에서 해양쓰레기를 수거한다.

    연안 정화의 날인 21일 전북 군산 선유도 정화행사에는 문성혁 해수부 장관도 참여할 예정이다.

    우리나라에서는 연간 약 15만t의 해양쓰레기가 발생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정부가 매년 8만여t을 수거하고 있으나, 남은 해양쓰레기는 해양경관을 훼손하고 수산 자원을 감소시키는 등 부정적 영향을 미치고 있다.

    특히 해양쓰레기의 약 80%를 차지하는 플라스틱 중 미세 플라스틱은 인간에게도 잠재적인 위험 요소가 되고 있다.

    문성혁 장관은 "해양쓰레기는 한 번 발생하면 해류 등을 따라 빠르게 확산하고 수거가 어렵기 때문에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 최선"이라고 말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