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올 여름 노무라입깃해파리 대량 출현 예상”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16일 09:19:48
    해수부 “올 여름 노무라입깃해파리 대량 출현 예상”
    수과원 “예년 비해 밀도 높고 남해안 대량 유입가능성…대응체계 점검”
    기사본문
    등록 : 2019-06-13 17:56
    이소희 기자(aswith@naver.com)
    수과원 “예년 비해 밀도 높고 남해안 대량 유입가능성…대응체계 점검”

    해양수산부와 국립수산과학원은 동중국해에서 노무라입깃해파리가 대량 출현함에 따라, 6월 하순경 우리나라 남해연안으로 대량 유입할 가능성이 높다고 13일 밝혔다.

    ▲ 노무라입깃해파리, 연한 갈색을 띠고 있으며 최대 크기는 2m(200kg)임. ⓒ해수부

    노무라입깃해파리는 중국 해역에서 발생해 해류를 타고 우리나라 연안으로 유입되는 독성해파리로, 1m 이상까지 성장하는 대형 해파리다.

    수산과학원이 지난 5월 28일부터 6월 6일까지 동중국해 북부 해역에서 ‘노무라입깃해파리 정밀조사’를 실시한 결과, 1헥타(ha)당 평균 64.8개체(평균크기 45cm)를 발견했다.

    이는 최근 3년간(5월 말 기준) 가장 높은 밀도로, 그간 노무라입깃해파리의 밀도는 2016년 1헥타(ha)당 0.11개체, 2017년 0.13개체, 2018년 0.15개체로 밀도가 다소 낮았으나, 올해는 64.8개체로 상당히 밀도가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수산과학원에 따르면, 예년의 경향으로 볼 때 노무라입깃해파리는 5월 말에 동중국해에서 발생해 대마난류를 타고 제주연안을 거쳐 7월 초에 우리나라 남해 해역으로 유입되며, 크기도 점점 커진다는 설명이다.

    이번에 발견된 동중국해 노무라입깃해파리를 수송하는 대마난류의 해류방향을 모의실험한 결과, 현재 대마난류의 세기가 예년에 비해 강하고 흐름은 제주 남해안에서 남해 동부 쪽으로 향할 것으로 예측됐다. 노무라입깃해파리는 남해안으로 대량 유입될 가능성이 높다는 전망이다.

    이에 따라 해수부는 올 여름 노무라입깃해파리의 대량 출현에 대비, 19일 유관기관 점검회의를 통해 지난 5월 수립한 해파리 피해방지 종합대책에 따라 해파리 출현 시 신속한 정보 공유와 제거, 피해 복구 등의 대응체계를 점검한다.

    또한 예찰활동을 더욱 강화해 해파리 유입여부 등을 신속히 전파하고 출현양이 많은 해역과 우심지역은 사전 점검을 실시해 현장대응 능력을 높이는 등 피해를 최소화할 계획이다.

    최완현 해수부 수산정책실장은 “올해 노무라입깃해파리가 고밀도로 발생한 만큼 모니터링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출현정보는 신속하게 공유해 피해를 최소화하겠다.”라며 “어업인, 해수욕객은 해파리를 목격할 경우 전화(051-720-2260, 2223)나 수산과학원 모바일 누리집을 통해 신속히 신고해달다.”라고 말했다.[데일리안 = 이소희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