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울산 중소기업 학습근로자 장학금 지급 계약 체결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21일 00:22:01
    동서발전, 울산 중소기업 학습근로자 장학금 지급 계약 체결
    기사본문
    등록 : 2019-06-11 14:18
    조재학 기자(2jh@dailian.co.kr)
    ▲ 한국동서발전 장학금 지급 계약 체결식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한국동서발전

    한국동서발전는 11일 오전 울산 중구 한국산업인력공단에서 금영이티에스 등 울산 지역 내 일학습병행제를 시행하는 12개 중소기업의 학습근로자와 장학금 지급 계약 체결식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일학습병행제는 독일 및 스위스식 도제, 호주‧영국식 견습제 등 세계적으로 확산하고 있는 일터 기반 학습을 한국 현실에 맞게 설계․도입한 제도다.

    기업이 취업을 원하는 청년을 학습근로자로 채용하고 근로자에게 체계적 교육훈련을 제공해 기업 맞춤형 인재를 육성한다.

    동서발전은 지난해 12월 산업인력공단 울산지사와 ‘기술기반 청년 일자리 창출과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에 일학습병행제 확대 적용을 위한 협력기업 대상 참여기업 발굴, 학습근로자의 중도탈락 방지, 이수율 향상을 위해 장학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동서발전은 울산 지역 중소기업 12개사의 학습근로자 38명과 장학금 지급 계약을 체결하고 올해 학습근로과정을 성공적으로 완수한 학습근로자에게 오는 12월 1인당 200만원, 총 7600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장학금이 인력난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 우수인재를 확보하고 일학습병행제 중도 탈락에 따른 인력 단절을 극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내년에는 더 많은 중소기업 학습근로자에게 장학금이 지급될 수 있도록 대상을 확대해나가겠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조재학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