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만안전 전문가 ‘도선사’ 수습생 선발시험 20일 실시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22일 06:56:21
    항만안전 전문가 ‘도선사’ 수습생 선발시험 20일 실시
    2019년도 도선수습생 필기시험 8.6대 1 경쟁률 보여
    기사본문
    등록 : 2019-06-10 11:00
    이소희 기자(aswith@naver.com)
    2019년도 도선수습생 필기시험 8.6대 1 경쟁률 보여

    해양수산부가 오는 20일 부산 영도구 한국해양수산연수원에서 ‘2019년도 도선수습생 필기시험’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도선사는 무역항에서 선박에 승선해 해당 선박을 안전한 수로로 안내하는 전문 인력으로, 해수부는 올해 역대 최다 선발인원인 25명의 도선사를 선발할 예정이다.

    해수부는 지난 5월까지 마감된 올해 도선수습생 필기시험 응시생들은 총 214명으로, 지난해에 비해 약 60여 명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전했다.

    이는 올해부터 응시자격이 6000톤 이상 선박의 선장경력 5년에서 3년으로 완화됨에 따른 것으로 보이며, 경쟁률도 8.6대 1을 기록하여 지난해(7.4대 1)보다 소폭 상승했다.

    20일에 시행되는 필기시험은 법규, 영어(해사영어 포함), 운용술 및 항로표지 3과목이며, 필기시험 합격자는 28일 오전 10시에 해수부 누리집에 발표될 예정이다.

    필기시험 합격자에 한해 7월 중 면접시험이 치러질 예정이며, 최종 도선수습생으로 선발되면 해당 도선구에서 6개월간 200회 이상 도선실무수습을 받게 된다.

    수습생들은 실무수습 과정을 모두 마친 후 내년 초에 실시되는 도선사 시험에 합격하면 최종적으로 도선사 면허를 받아 항만별로 배치될 예정이다.

    류종영 해수부 항만운영과장은 “시험 응시자격 완화에 따라 더욱 우수하고 역량 있는 도선수습생을 선발해 항만 안전을 강화하고 도선서비스의 질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이소희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