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GM, 창원 도장공장 착공식...차세대 신제품 생산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19일 16:32:07
    한국GM, 창원 도장공장 착공식...차세대 신제품 생산
    기사본문
    등록 : 2019-05-27 13:56
    김희정 기자(hjkim0510@dailian.co.kr)
    ▲ 김선홍 창원공장 본부장이 27일 창원공장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한국GM


    한국GM주식회사는 27일 창원공장에서 차세대 글로벌 신제품 생산을 위한 도장공장 착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확정된 한국GM의 미래 계획으로, GM이 국내공장에 배정한 두 종의 차세대 글로벌 제품의 생산 및 연구개발을 위한 대규모 투자의 일환이다.

    이날 착공식에는 김선홍 창원공장 본부장과 한국GM 임직원, 문승욱 경남도 경제부지사, 허성무 창원시장, 여영국 정의당 국회의원, 최대술 고용노동부 창원지청장, 문승 한국GM 협신회 회장을 비롯한 지역 및 정부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착공식과 관련해 카허 카젬 한국GM 사장은 “창원공장에서 차세대 글로벌 제품 생산을 위한 준비에 본격 돌입하게 돼 기쁘다”며 “이는 창원공장이 GM 내 경쟁력 있는 생산 사업장으로 인정받고, 견고하고 지속가능한 미래를 확보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창원공장에 신축되는 도장공장은 6만7000제곱미터 면적 규모의 3층 높이로 지어지며 시간당 60대의 차량 도장 작업이 가능하다. 또한 주요 공정의 전자동화와 환경 친화적인 설비구축 등 최상의 제품 품질 확보를 위한 최첨단 기술이 적용된다.[데일리안 = 김희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