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개월 만에 '톱10' 최경주, 세계 랭킹 335계단 상승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19일 06:15:31
    13개월 만에 '톱10' 최경주, 세계 랭킹 335계단 상승
    지난주 846위에서 511위 랭크
    기사본문
    등록 : 2019-04-22 17:12
    김평호 기자(kimrard16@dailian.co.kr)
    ▲ 최경주(49)의 남자골프 세계 랭킹이 급상승했다. ⓒ 게티이미지

    '코리안 탱크' 최경주(49)의 남자골프 세계 랭킹이 급상승했다.

    최경주는 22일(한국시각)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힐튼헤드의 하버타운 골프링크스(파71)에서 열린 PGA투어 RBC 헤리티지 최종 라운드에서 1오버파 72타를 쳐 공동10위(7언더파 277타)에 올랐다.

    최경주가 PGA 투어 대회서 톱10에 이름을 올린 것은 지난해 3월 코랄레스 푼타카나 챔피언십 공동 5위 이후 약 13개월 만이다.

    이에 최경주는 많은 랭킹 포인트를 얻으며 지난주 846위에서 무려 335계단이 오른 511위로 도약했다.

    최경주의 개인 최고 세계 랭킹은 2008년 3월의 5위다.

    한편, 이번 주 세계랭킹에서는 더스틴 존슨(미국)이 2주째 1위를 지켰고, 저스틴 로즈(잉글랜드), 브룩스 켑카(미국) 순으로 그 뒤를 이었다.

    타이거 우즈(미국)도 6위를 유지했다.

    한국 선수로는 김시우(24)가 54위, 안병훈(28)이 56위, 임성재(21) 60위 순으로 100위 안에 포진했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