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4 17시 기준
833 명
확진환자
8 명
사망자
11631 명
검사진행
22 명
격리해제
7.3℃
연무
미세먼지 45

배우 이일재, 병마와 싸우다 떠났다 '향년 59세'

  • [데일리안] 입력 2019.04.05 11:34
  • 수정 2019.04.05 11:34
  • 이한철 기자 (qurk@dailian.co.kr)

폐암으로 투병 중이던 배우 이일재가 별세했다. tvN 방송 캡처.폐암으로 투병 중이던 배우 이일재가 별세했다. tvN 방송 캡처.

폐암으로 투병 중이던 배우 이일재가 5일 별세했다. 향년 59세.

이일재의 소속사 하얀돌이앤엠 측은 "이일재 씨가 병마와 싸우다 5일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눈을 감았다"고 전했다.

이일재는 최근 상태가 급격히 나빠져 서울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호스피스 병동에 입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이일재는 tvN ‘둥지탈출3’에 출연해 폐암 투병 사실을 알린 바 있다.

유족으로는 아내 황지선 씨와 두 딸이 있다.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7일이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