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3-29 10시 기준
확진환자
9583 명
격리해제
5033 명
사망
152 명
검사진행
15028 명
14.8℃
맑음
미세먼지 29

‘손흥민 골’ 시소코 가장 먼저 달려왔다

  • [데일리안] 입력 2019.04.05 14:49
  • 수정 2019.04.05 14:50
  • 이충민 객원기자

<@IMG1>
‘토트넘 손흥민의 절친’ 무사 시소코의 근황이 화제다.

시소코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 속, 손흥민이 토트넘 새 홈구장에서 첫 골을 넣은 직후 모습이 담겼다. 무릎 꿇고 골 세리머니를 하는 손흥민을 백허그하는 시소코가 인상적이다.

시소코는 가장 먼저 달려와 손흥민의 토트넘 ‘새 구장 1호골’을 축하했다.

손흥민과 시소코는 절친 사이로 유명하다. 둘은 공격포인트를 기록할 때마다 복잡한 핸드셰이크를 할 정도로 돈독한 우정을 과시하고 있다.

특히 시소코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손흥민과 훈련하는 사진을 자주 올려놓기도.

한편, 손흥민은 지난 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신식 구장’ 홋스퍼 스타디움서 열린 2018-19시즌 프리미어리그(EPL) 32라운드 홈경기서 결승골을 넣으며 2-0 완승을 이끌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