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피소' 김형준 측 "합의된 성관계였다"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2일 20:31:57
    '성폭행 피소' 김형준 측 "합의된 성관계였다"
    기사본문
    등록 : 2019-03-30 11:08
    이한철 기자(qurk@dailian.co.kr)
    ▲ 가수 김형준이 성폭행 혐의로 피소됐다. ⓒ 김형준 인스타그램

    성폭행 혐의로 피소된 가수 김형준 측이 고소인을 명예훼손 혐의로 맞고소 하겠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29일 SBS '8시뉴스'는 김형준이 지난 25일 성폭행 피해를 주장하는 여성 A씨로부터 고소를 당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010년 5월 자신의 집에서 강압적으로 성폭행을 했다며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A씨는 "두 차례 거부 의사를 밝혔지만 소용이 없었다. 재워주겠다고 해서 그 상태로 누웠는데 순식간에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A씨는 9년이 지난 지금 김형준을 고소한 이유에 대해 "최근 연예인 성범죄 폭로에 용기를 얻었다"고 밝혔다.

    김형준 측은 펄쩍 뛰었다. 성관계를 한 건 맞지만 합의된 성관계였다는 것. 특히 A씨가 김형준이 연예인라는 점을 악용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김형준 측은 "무고와 명예훼손 강경하게 맞대응 하겠다"고 덧붙였다.

    현재 김형준은 공연 일정을 위해 해외에 체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조사에서 김형준이 성폭행 가해자의 멍에를 벗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