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G8씽큐, 15일부터 예판 돌입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1일 17:19:00
    LG전자 G8씽큐, 15일부터 예판 돌입
    출고가 89만7600원
    액정 무상수리, 스마트폰 케이스 무상 제공 등
    기사본문
    등록 : 2019-03-11 10:00
    이호연 기자(mico911@dailian.co.kr)
    ▲ LG전자 모델이 LG G8 ThinQ 사전예약 프로그램을 소개하고 있다.ⓒ LG전자

    출고가 89만7600원
    액정 무상수리, 스마트폰 케이스 무상 제공 등


    LG전자는 이번 주부터 국내 이동통신 3사 전 매장, LG베스트샵 등에서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G8씽큐(ThinQ) 예약판매를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기간은 오는 15일부터 21일까지이며 정식 출시일인 22일부터 개통을 시작한다.

    예약 구매 고객이 G8씽큐를 사용하다 액정이 파손되는 경우에는 구매 후 1년간 한차례 무상 교체 받을 수 있다. 또 카카오프렌즈 케이스를 포함, G8씽큐 케이스 가운데 하나를 무상으로 받아볼 수 있다.

    G8씽큐는 전작인 G7씽큐보다 성능을 업그레이드하면서도 출고가(89만7600원)는 낮췄다.

    출고가는 저렴해졌으나 사양은 더 강화됐다. G8씽큐는 뒷면 강화유리 안쪽으로 카메라 모듈을 처리한 언더글라스 방식을 적용, 카메라 돌출인 ‘카툭튀’가 전혀 없다. 또 앞면은 수화부 리시버조차 없애며 매끈한 디자인을 구현한다.

    강점인 음향 효과 기능은 유지했다. 스테레오 스피커를 구현했다. 소리의 입체감을 높여주는 DTS:X는 이어폰과 자체 스피커 모두를 지원한다. 메리디안 사운드, 고해상도 음원을 재생하는 ‘하이파이 쿼드 DAC’도 그대로다.

    단말 전면과 후면에는 각각 ‘Z카메라’와 망원카메라를 추가 탑재하며 카메라 성능도 대폭 업그레이드했다. 이 외 배터리 용량은 전작 대비 10%가량 늘어난 3500밀리암페어시(mAh)로 한 번 충전으로 보다 오랫동안 사용할 수 있는 성능을 확보했다.

    안병덕 LG전자 모바일마케팅담당은 “고객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며 보다 많은 고객들 G8씽큐의 다양한 매력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데일리안 = 이호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