린, 이수 성매매 언급 누리꾼에 "성매매 사실이지만..."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21일 16:49:30
    린, 이수 성매매 언급 누리꾼에 "성매매 사실이지만..."
    기사본문
    등록 : 2019-02-18 08:55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가수 린이 남편 이수의 성매매 사건을 언급한 누리꾼과 설전을 벌였다.ⓒ뮤직앤뉴

    가수 린이 남편 이수의 성매매 사건을 언급한 누리꾼과 설전을 벌였다.

    린은 최근 자신과 이수와 관련된 기사의 댓글에서 한 누리꾼이 이수의 성매매 사건을 언급하자 "잊고 용서해달라는 건 아니며 생각해본 적도 없다"라는 댓글을 달았다.

    이어 "성매매는 사실이지만 그 속에 허위 사실이 난무하다. 안 보고 안 읽으면 그만이라 신경 안 썼는데 그냥 넘어가면 속상할 것 같다"며 "모쪼록 알고 싶지 않은, 몰라도 될 남의 집 일을 이렇게 알아야 해서 피곤하실 것 같다. 이런 날은 내 직업이 너무 싫다"고 토로했다.

    이수는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하던 지난 2009년 미성년자 A양(당시 16세)을 집으로 불러 성매매를 한 혐의로 입건됐다. 이수는 성매매 사실은 인정했지만 상대방이 미성년자였음을 몰랐다고 주장해 이듬해 법원으로부터 기소유예 처분을 받았다.

    린과 이수는 이런 논란을 딛고 지난 2014년 9월 결혼해 화제를 모았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