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재다능’ 손흥민, 득점·도움 동시 TOP10 가능?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4월 19일 22:19:41
    ‘다재다능’ 손흥민, 득점·도움 동시 TOP10 가능?
    리그서 3경기 연속골로 득점 공동 8위에 올라
    득점과 도움 기록 동시 TOP10 달성 여부 관심
    기사본문
    등록 : 2019-02-12 00:09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역대급 시즌을 보내고 있는 손흥민. ⓒ 게티이미지

    영국 진출 이후 프리미어리그(EPL)서 생애 처음으로 3경기 연속골에 성공한 손흥민(토트넘)이 벌써부터 역대급 시즌을 예고하고 있다.

    손흥민은 지난 10일(한국시각)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스터시티와의 ‘2018-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 홈경기에서 득점에 성공하며 토트넘의 3-1 승리를 견인했다.

    이날 선발로 나선 손흥민은 2-1로 앞선 후반 추가시간 쐐기 골을 폭발했다.

    무사 시소코가 후방에서 건넨 패스를 이어받은 손흥민은 하프라인 부근서 공을 잡은 뒤 60m 가량 드리블 질주 이후 왼발 슈팅으로 가볍게 골문을 가르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이로써 손흥민은 3경기 연속골로 리그서 시즌 11호골을 기록하며 폴 포그바(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함께 득점 공동 8위로 올라섰다.

    지난 시즌 12골로 리그 득점 공동 10위에 이름을 올린 손흥민은 올 시즌을 좀 더 높은 순위로 마칠 가능성이 높아졌다.

    현재 라힘 스털링(맨체스터 시티), 사디오 마네(리버풀), 에당 아자르(첼시) 등 공동 5위 그룹과의 격차는 단 한 골에 불과해 내심 TOP5까지 노려볼 수 있는 자리에 있다.

    특히 손흥민은 시즌 중 아시안게임과 아시안컵 등으로 두 번이나 대표팀에 차출되는 바람에 6경기 가량 결장한 것을 감안한다면 놀라울 정도의 득점력을 뽐내고 있다. 전문 공격수가 아님에도 불구하고 탁월한 결정력을 과시하며 톱 레벨에 자리하고 있다.

    ▲ 손흥민의 가치를 높여주는 또 하나의 지표는 바로 도움 능력이다. ⓒ 게티이미지

    여기에 손흥민의 가치를 높여주는 또 하나의 지표는 바로 도움 능력이다.

    직접 득점에 나서는 해결 능력도 탁월하지만 팀 동료를 적극 활용할 줄 아는 이타적인 플레이 역시 손흥민만이 갖고 있는 장점이다. 이에 손흥민은 올 시즌 5도움을 기록하며 토트넘의 우승 도전에 힘을 보태고 있다.

    EPL 진출 이후 손흥민의 최다 도움은 2016-17시즌과 2017-18시즌에 달성한 6도움이다. 2개만 더 도움을 추가하면 자신이 세운 도움 기록도 갈아치울 수 있다. 아직 토트넘이 리그서 12경기를 남겨 놓고 있어 개인 최다 도움 기록 역시 올 시즌에 깨질 가능성이 높다.

    득점과 도움에서 모두 TOP10 안에 들어갈 수 있을지도 관심을 모은다.

    손흥민은 현재 리그 도움 순위에서 공동 15위에 자리하고 있다. 마커스 래쉬포드(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세르히오 아구에로(맨체스터 시티) 등 공동 10위 그룹과는 불과 한 개 차이다.

    현재는 해리 케인과 델레 알리 등 주축 팀 동료들의 부상으로 직접 해결사로 나서고 있는 손흥민이지만 탁월한 골 결정력을 갖추고 있는 이들이 돌아온다면 도움 개수도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만약 득점과 도움에서 모두 TOP10 안에 진입할 수 있다면 손흥민의 몸값은 올 시즌을 마치고 또 한 번 천정부지로 치솟을 전망이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