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
구름조금
미세먼지 14

박해수, 1년 열애→결혼까지 골인...‘공허함’에 시기 앞당겼나?

  • [데일리안] 입력 2019.01.14 10:15
  • 수정 2019.01.14 10:16
  • 문지훈 기자

ⓒ사진=비슈어스튜디오 제공ⓒ사진=비슈어스튜디오 제공
배우 박해수가 결혼식을 올린다.

박해수는 14일 6살 어린 예비신부와 혼인을 하고, 평생의 짝으로 새 출발을 알린다.

앞서 박해수는 자신의 혼인 소식을 공식 팬카페에 직접 알렸다. 두 사람이 연애한지 1년 만에 전한 소식이다.

당시 박해수는 줄곧 연극 무대에서 활약하다가 처음 드라마 주연에 나서 인기를 끈 바 있다.

드라마 종영 후 tvN '인생술집'에 출연한 박해수는 첫 주연작과 이별 후 공허감이 유독 심했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방송에서 박해수는 "공간과 사람이 한 번에 떠나는 공연장과 달리 드라마는 공간과 사람이 하나씩 떠나 더욱 공허한 마음이 들었다"고 고백했다.

박해수의 허전한 마음을 예비 신부의 존재가 채워주면서 두 사람의 관계 역시 깊어졌을 것으로 풀이된다.

실제로 박해수는 팬카페에 남긴 글을 통해 예비 신부가 언제나 자신의 옆을 지킨 덕분에 힘을 얻었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