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레이 멀티골’ 중국, 필리핀에 승리…조 1위 유지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1월 23일 15:06:07
    ‘우레이 멀티골’ 중국, 필리핀에 승리…조 1위 유지
    필리핀 3-0으로 제압
    기사본문
    등록 : 2019-01-12 00:19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필리핀을 상대로 멀티골을 기록한 우레이. ⓒ 게티이미지

    중국이 에이스 우레이(상하이 상강)의 득점포를 앞세워 필리핀을 제압하고 조 1위 자리를 지켰다.

    중국은 11일 오후(한국시각)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의 모하메드 빈 자예드 경기장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C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필리핀에 3-0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키르기스스탄과의 1차전에서 역전승을 거둔 중국은 필리핀전 승리로 2승을 거두며 조 1위 자리를 굳건하게 지켰다.

    C조 1위를 목표로 하는 한국은 약체 키르기스스탄을 상대로 최소 4골차 이상 승리를 거둬야 중국을 밀어내고 조 1위 자리를 탈환할 수 있게 된다.

    이날 중국은 한국을 상대로 선전을 펼친 필리핀을 전반 초반부터 거세게 몰아쳤다. 전반적으로 중국이 높은 볼 점유율을 가져가며 경기를 주도했고, 필리핀이 역습으로 맞서는 형국이었다.

    전반 내내 필리핀 골문을 부지런히 두드린 중국은 전반 40분 우레이의 절묘한 오른발 슈팅으로 앞서 나갔다. 페널티박스 지역 오른쪽에서 우레이가 오른발로 때린 슈팅은 절묘한 포물선을 그리며 그대로 골문으로 빨려 들어갔다.

    중국은 후반전에도 우레이를 앞세워 공격의 고삐를 늦추지 않았다.

    결국 우레이가 후반 20분 코너킥 상황에서 완벽한 오른발 발리킥으로 또 한 번 필리핀의 골망을 갈랐다.

    기세를 탄 중국은 계속해서 필리핀에 압박을 가했다. 중국의 공세에 필리핀은 뒤지고 있음에도 좀처럼 공격 기회를 잡는데 어려움을 겪었다.

    결국 중국은 후반 35분 위다바오의 쐐기골까지 더해지며 쾌조의 2연승을 내달렸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