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메가박스와 ‘키즈 플랫폼 사업’ 업무협약 체결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13일 21:27:50
    엔씨, 메가박스와 ‘키즈 플랫폼 사업’ 업무협약 체결
    내년 1월 중 메가박스 상암월드컵경기장점 2층에 오픈
    기사본문
    등록 : 2018-12-17 16:01
    이호연 기자(mico911@dailian.co.kr)
    ▲ 심승보 엔씨소프트 CPD(왼쪽)와 김진선 메가박스 대표이사. ⓒ 엔씨소프트

    내년 1월 중 메가박스 상암월드컵경기장점 2층에 오픈

    엔씨소프트는 멀티플랙스 영화관 메가박스와 ‘키즈 플랫폼 사업’ 업무 협약을 17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엔씨 판교R&D센터에서 진행된 업무 협약 체결식에는 엔씨(NC) 심승보 CPD(최고퍼블리싱디렉터)와 메가박스 김진선 대표이사 등 양사 임직원이 참석했다.

    양사가 개발한 키즈 플랫폼 브랜드는 ‘타이니(TINY)’다. 타이니는 IT기술을 접목한 놀이 체험, 클래스 공간과 건강하고 맛있는 식음료를 제공하는 프리미엄 F&B존 등으로 구성돼 있는 복합문화공간이다.

    심승보 엔씨 CPD는 “엔씨가 가지고 있는 다양한 기술 콘텐츠 개발력과 메가박스의 문화 콘텐츠 운영 노하우 등을 접목하여 부모와 아이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새로운 형태의 복합문화공간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타이니는 2019년 1월 중 메가박스 상암월드컵경기장점 2층에 오픈 예정이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타이니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데일리안 = 이호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