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9℃
온흐림
미세먼지 10

고품질 국산 천일염, 대량 소비처 확대 나서

  • [데일리안] 입력 2018.12.03 11:00
  • 수정 2018.12.03 10:29
  • 이소희 기자
수품원, 천일염 생산 및 전통가공식품 업계와 상생협력 협약 체결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이 4일 서울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대한염업조합, 한국전통가공식품협회와 함께 ‘천일염 및 전통가공식품 상생협력 협약식’을 갖는다.

이번 협약식은 최근 가정 내 김장 축소, 저염식 선호 등에 따라 천일염 소비가 지속 감소하고 있는 상황에서 국산 천일염의 안정적인 소비처를 확보하기 위해 추진됐다.

국산 천일염은 정제염이나 수입소금에 비해 염도가 낮고 마그네슘, 칼륨 등 풍부한 미네랄을 함유하고 있다. 관련학회에 따르면, 국산 천일염으로 제조한 된장은 암세포 성장을 억제하는 효과가 있고, 새우젓은 그 풍미가 일반 정제소금으로 만든 새우젓보다 뛰어나다.

협약을 통해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은 공동 행사와 홍보 등 상생협력 사업을 지원하고, 대한염업조합은 품질 좋은 천일염을 전통가공식품업계에 안정적으로 공급키로 했다.

또한 한국전통가공식품협회는 회원사들이 품질 좋은 국산 천일염이력제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적극 독려할 것을 약속했다.

우동식 수산물품질관리원장은 “천일염 생산업계가 전통가공식품업계와의 상생협력을 통해 세계적으로 그 품질을 인정받고 있는 국산 천일염의 소비를 확대하고, 전통식품의 품질도 크게 향상할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를 표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