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협회, 성추행 여자대표팀 코치 영구제명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7일 22:07:03
    배구협회, 성추행 여자대표팀 코치 영구제명
    사건 관련자에 대한 징계여부 심의
    기사본문
    등록 : 2018-11-10 00:01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배구협회가 성추행 여자대표팀 코치를 영구제명하기로 결정했다. ⓒ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대한민국배구협회는 2018년 11월 9일(금) 제5차 스포츠공정위원회를 개최해 여자배구대표팀 성추행 사건 관련자에 대한 징계여부를 심의했다.

    스포츠공정위원회는 대한체육회와 협회의 외부인사로 구성된 합동진상조사위원회의 조사결과 및 관련 당사자의 진술을 토대로 2018년 9월 17일 오후 늦은 시간 선수촌 내에서 성추행이 발생한 것을 인정하고 당시 코치는 영구제명하는 것으로 의결했다.

    또한, 당시 감독의 지도·관리 책임과 관련해 차기 회의에 진술기회를 제공 후 징계여부를 결정키로 했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