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딤 연안식당, 론칭 1년 만에 100호점 계약 완료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19일 16:49:35
    디딤 연안식당, 론칭 1년 만에 100호점 계약 완료
    기사본문
    등록 : 2018-10-12 11:25
    최승근 기자(csk3480@dailian.co.kr)

    외식기업 디딤이 운영하는 꼬막비빔밥 맛집 ‘연안식당’이 브랜드 론칭 1년여만에 100호점 계약을 완료, 디딤의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연안식당은 디딤이 지난 해 9월 론칭한 꼬막 비빔밥 전문점으로 꼬막비빔밥 외에 밴댕이회 비빔밥, 멍게비빔밥, 회무침, 해물탕 등 신선한 해산물을 바탕으로 한 메뉴를 선보이고 있는 브랜드다.

    올 초 서울에 첫 매장을 오픈 하며 본격적인 가맹사업을 시작, 지난 7월 50호점을 계약한데 이어 다시 3개월 만에 100개 매장을 계약 완료하는 등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연안식당 측은 빠른 시간 내 100호점까지 계약할 수 있었던 비결로 여수, 벌교꼬막 같은 맛과 영양이 높은 신선한 재료를 사용한 점, 식사와 술자리에 어울리는 다양한 해산물 메뉴를 보유, 만족도를 높인 점을 꼽았다.

    실제 대표 메뉴인 꼬막비빔밥은 소비자들 사이에서 밥도둑이라는 평을 받으며, 방송과 온라인을 통해 소개되고 있다. 최근에는 백화점 팝업스토어에서의 호응에 힘입어 추가 판매를 결정하기도 했다.

    연안식당 관계자는 “연안식당의 빠른 성장은 고객들의 성원이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다”며 “더 많은 고객들이 연안식당의 음식을 맛볼 수 있도록 앞으로 서울, 경기도 권을 넘어 전국에 연안식당을 오픈, 전국구 브랜드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글로벌 외식기업 디딤은 고깃집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마포갈매기를 비롯해 다양한 브랜드를 운영중인 외식기업으로 현재 백제원, 도쿄하나, 한라담, 폴사이드228 등의 직영 브랜드와 마포갈매기, 미술관, 고래식당, 고래감자탕, 연안식당 등의 가맹 브랜드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 2017년 외식기업으로는 세 번째로 코스닥 상장기업이 됐다.[데일리안 = 최승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