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 오른 최지만, 끝내기 홈런 이어 결승 투런포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3일 14:33:22
    물 오른 최지만, 끝내기 홈런 이어 결승 투런포
    클리블랜드전 1회 결승 투런포
    기사본문
    등록 : 2018-09-13 08:06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최지만. ⓒ 게티이미지

    최근 메이저리그서 생애 첫 끝내기 홈런을 기록했던 최지만의 방망이가 제대로 불타올랐다.

    최지만은 13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의 홈경기에 4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4타수 2안타(1홈런) 2타점 1득점으로 활약했다.

    이로써 최지만은 시즌 타율을 0.274에서 0.280(161타수 45안타)으로 끌어 올렸다.

    지난 11일 클리블랜드를 상대로 9회말 2아웃에 역전 끝내기 2점 홈런을 터트렸던 최지만은 이날은 초반부터 상대를 울렸다.

    0-0으로 맞선 1회말 2사 1루에서 타석에 등장한 최지만은 클리블랜드 선발 카를로스 카라스코의 초구를 공략해 가운데 담장을 넘어가는 결승 홈런을 터트렸다.

    최근 5경기서 홈런 3개를 몰아친 최지만은 시즌 두 자릿수 홈런에 단 한 개만을 남겨두고 있다.

    3회와 6회에 삼진으로 물러난 최지만은 3-1로 앞선 8회 마지막 타석에서 안타를 추가하며 멀티히트도 완성했다.

    최지망의 활약에 힘입어 탬파베이는 3-1로 승리하며 포스트시즌 진출을 위한 실낱같은 희망을 이어나갔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