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수련 남편' 배우 김인태, 12일 지병으로 별세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3일 19:11:03
    '백수련 남편' 배우 김인태, 12일 지병으로 별세
    기사본문
    등록 : 2018-09-12 11:29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원로배우 김인태가 12일 지병으로 별세했다.ⓒMBC

    원로배우 김인태가 12일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88세.

    김인태는 그동안 전립선암, 파킨슨병 등으로 장기간 투병하다 이날 오전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한 요양병원에서 세상을 떠났다.

    그의 투병 사실은 부인이자 동료 배우인 백수련이 방송에서 남편의 투병기를 밝히며 알려진 바 있다.

    김인태는 서라벌예술대학을 졸업하고 연극무대에 서다가 이후 드라마 '전원일기', '제4공화국', '태조 왕건', '명성황후', '무인시대', '발리에서 생긴 일', '청혼', '왕꽃 선녀님'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다.

    자녀 중에는 배우로 활동하는 아들 김수현이 있다.

    유족 측은 현재 빈소를 분당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 중이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