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릭 결혼 후 달라진 점도? 결혼유발자 등극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19일 09:30:01
    에릭 결혼 후 달라진 점도? 결혼유발자 등극
    기사본문
    등록 : 2018-09-12 00:07
    문지훈 기자(mtrelsw@dailian.co.kr)
    ▲ ⓒ사진=tvN '삼시세끼' 캡처
    배우 나혜미와 결혼 후 에릭의 달라진 점이 눈길을 끌었다.

    나혜미는 오는 13일 방송예정인 KBS2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에릭과의 일상을 털어놓을 예정이다.

    나혜미에 앞서 에릭도 방송을 통해 결혼 이후의 생활을 짧게 밝히기도 했다. 에릭이 출연했던 tvN 예능프로그램 ‘삼시세끼-바다목장 편’에서다.

    당시 에릭은 "결혼해도 별 차이가 없다"면서 "예전에는 통금이 있어서 12시까지 집에 갔다. 5년 동안 그러다 그게 없어서 너무 좋다"고 결혼 후 좋은 점을 언급했다.

    이어 에릭은 "(나혜미는)여자친구라기보다 거의 베프(베스트 프렌드)다. 그게 좋은 것 같다"고 나혜미와의 관계에 애정을 보였다.

    이를 들은 윤균상은 "서진이 형을 보면 결혼 안하는 것이 좋은 것 같다가도 정혁이 형 보면 결혼하는 것도 좋아보인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데일리안 = 문지훈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