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푸드 파스퇴르, '바른목장 유기농 우유' 출시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7일 20:07:02
    롯데푸드 파스퇴르, '바른목장 유기농 우유' 출시
    기사본문
    등록 : 2018-09-12 09:11
    김유연 기자(yy9088@dailian.co.kr)
    ▲ 롯데푸드 파스퇴르 바른목장 유기농우유 이미지.ⓒ롯데푸드

    롯데푸드는 '파스퇴르 바른목장 유기농 우유'를 선보인다고 12일 밝혔다.

    이 제품은 친환경 유기농 원유를 파스퇴르 저온살균법으로 살균한 63℃ 저온살균 유기농 우유다.

    파스퇴르 유기농 우유는 국내 유기농 인증은 물론 까다로운 국제 유기농 인증(IFOAM)까지 받은 원유로 만들었다. 무항생제, 무화학비료, 무농약에 친환경 유기농 인증을 받은 목장의 귀한 원유로 일 3000개 한정수량만 생산해 판매하므로 조기에 소진될 수 있다. 주문은 파스퇴르 가정배달을 통해 할 수 있다. 주문 배달을 신청하면 유기농 우유 전용 프리미엄 보냉백도 제공한다. 프리미엄 보냉백은 보냉 기능이 강화돼 디자인 특허를 받았다.

    저온살균은 초고온살균에 비해 단백질과 칼슘의 열변성 최소화해 우유 본연의 신선한 맛을 느낄 수 있다. 또 결핵균과 같은 유해균만 살균해, 유익균이 살아있는 장점이 있다. 낙농선진국인 미국과 유럽에서 널리 행해지는 공법이다.

    저온살균우유는 낮은 온도인 63℃로 30분간 천천히 살균하기 때문에 초고온살균법(보통 135℃에서 2초 이상)보다 많은 비용과 노력이 필요하다. 또 모든 균을 죽이는 것이 아니라 유해균만 살균하기 때문에 원유의 품질이 중요하다. 파스퇴르는 도입 당시부터 지금까지 현재 일반 1급 A우유(ml당 세균 수 3만 마리 이하)보다 3.7배 까다로운 ml당 세균 수 8000마리 이하의 엄격한 기준으로 원유를 관리하고 있다.

    '파스퇴르 바른목장 유기농 우유'의 소비자가 가격은 각각 4950원(750ml), 1650원(180ml)이다.[데일리안 = 김유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