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제주신용보증재단과 소상공인 금융지원 맞손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9일 20:05:22
    우리은행, 제주신용보증재단과 소상공인 금융지원 맞손
    기사본문
    등록 : 2018-09-12 08:59
    부광우 기자(boo0731@dailian.co.kr)
    ▲ 오인택(왼쪽) 제주신용보증재단 이사장과 이창재 우리은행 부행장이 11일 제주시에 위치한 제주신용보증재단에서 진행된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대상 금융지원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우리은행

    우리은행은 지난 11일 제주시에 위치한 제주신용보증재단에서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창재 우리은행 부행장과 오인택 제주신용보증재단 이사장 등 양측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우리은행은 제주신용보증재단에 2억원을 특별출연하고, 재단에서 발급한 30억원 규모의 보증서를 담보로 대출을 지원한다. 보증서 담보대출의 대출한도는 최대 2억원, 대출기간은 최대 6년이며 5년 간 최대 1.0%포인트(연 0.2%포인트)의 보증료가 우대된다. 제주신보 소상공인 통장을 추가 이용 시 각종 은행수수료가 면제된다.

    보증서 담도대출 지원대상은 제주신용보증재단의 기준에 따라 우리은행이 추천한 소상공인과 창업기업 등이며, 재단과 은행 영업점을 통하여 신청할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전국지역신용보증재단 특별출연으로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위한 특별자금을 지원하고 있다"며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혁신벤처 기업 등의 성장을 돕는 생산적 금융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금융권의 모범사례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부광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