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선물세트 ‘오토바이 신속 배송’ 선봬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21일 08:32:45
    롯데백화점, 선물세트 ‘오토바이 신속 배송’ 선봬
    본점, 잠실, 영등포에서 ‘당일 즉시 배송 서비스’ 진행
    기사본문
    등록 : 2018-09-12 08:44
    최승근 기자(csk3480@dailian.co.kr)

    롯데백화점이 오는 13일부터 22일까지 10일간 본점, 잠실, 영등포에서 ‘롯데리아’의 홈서비스 라이더를 활용한 ‘당일 즉시 배송 서비스’를 진행한다.

    롯데백화점이 이번에 선보이는 배송 서비스는 ‘롯데GRS’와 연계해 선보이는 이색 배송 서비스로, 롯데리아 홈서비스 오토바이 라이더를 활용해 본점과 잠실점, 영등포점 인근 2km이내 주문에 한해 즉시 1시간 내 신속 배송해 주는 서비스이다.

    배송 가능 품목은 홈서비스 가능 박스 사이즈 문제로 인해 ‘정육 선물 세트’로 한정되며, 고객이 본점과 잠실점, 영등포점 정육 코너에서 상품 구매 후 주문 접수하면 롯데리아에 배송 요청을 한 후 오토바이 라이더에게 상품 인계 과정을 거쳐 배송지로 배송된다.

    롯데백화점은 신선도가 생명인 정육세트를 고객에게 좀 더 빠르게 전달해 상품의 품질을 강화해 선물세트의 의미를 더욱 높이고 배송 서비스를 신청한 고객들의 배송 만족도를 향상시키기 위해 이번 연계 배송 서비스를 기획했다.

    롯데백화점은 이번 3개 점포에서 시범 진행을 시작으로 향후에는 진행 점포를 더욱 늘려 전국의 고객들에게 보다 이색적이고 신속한 배달 서비스를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롯데백화점은 이번 명절에 롯데백화점을 이용해 선물세트를 구매한 고객들을 위해 다양한 배송 서비스도 준비해 선보이고 있다. 우선, 대국민 SNS 서비스인 카카오톡을 활용해 ‘실시간 배송 알림 서비스’를 진행한다.

    기존에는 고객이 홈페이지에 접속해 상품명, 배송기사명, 배송 상태(배송 중/완료) 등 자신이 배송 보낸 상품에 대한 단순 정보만을 조회 가능했으나, 금년 추석에는 카카오톡 알림 서비스를 통해 선물 상품에 대한 위치 정보 및 배송 예정 시간을 카카오톡을 이용해 실시간으로 조회할 수 있어 상품이 배송되는 과정을 간편하게 제공받을 수 있다.

    또한, 과거에는 배송 완료 시 배송이 완료됐다는 문자 서비스만을 제공했으나 선물을 받는 고객이 자택에 없어 상품을 경비실 또는 인근에 위탁 보관해야 할 경우에 배송 완료에 대한 정보가 미흡했다.

    이러한 미흡했던 점을 개선해 이번 추석 명절세트 판매부터는 ‘고객 안심 서비스’도 도입해 배송원이 선물을 위탁 보관해야 할 경우에 보관 장소를 사진으로 찍어 배송 받을 고객에게 전달해 상품에 대한 배송 안전성과 고객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류민열 롯데백화점 경영지원부문장은 “고객들이 구매한 상품들을 최고의 상태로 배송하기 위해 계열사 연계 배송, 실시간 정보 조회 등 다양한 배송 서비스들을 선보이고 있다”며 “보내시는 분의 마음을 담은 선물세트를 받으시는 분의 댁까지 무사히 전달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최승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