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신한은행, 베트남서 로드쇼 열고 현지법인 유치 추진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7일 09:53:23
    한국거래소-신한은행, 베트남서 로드쇼 열고 현지법인 유치 추진
    11일 호치민시서 컨퍼런스 개최·13일 하노이서 상장간담회
    "베트남 우량 현지기업 한국진출 적극 지원할 것"
    기사본문
    등록 : 2018-09-11 17:43
    김지수 기자(jskimm@dailian.co.kr)
    ▲ 한국거래소와 신한은행이 베트남진출 우량 현지법인 유치를 위한 로드쇼를 호치민시와 하노이시에서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한국거래소

    한국거래소와 신한은행이 베트남 주요도시에서 베트남진출 우량 현지법인 유치를 위한 로드쇼를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상장 로드쇼는 지난 10일부터 3박 4일간의 일정으로 베트남 호치민, 하노이에서 진행됐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번 로드쇼는 신한은행, IPO전문기관과 함께 한국증시 상장을 희망하는 기업을 직접 섭외하고 전문적 상장 정보를 맞춤형으로 제공한 데 의의가 크다.

    한국거래소는 11일 호치민 시에서 ‘2018 Korea Capital Market Conference in Vietnam’를 열고 한국증시 상장에 관심이 높은 현지기업, 베트남 진출 우량 현지법인과 IPO 관계자 등 총 100여명을 대상으로 한국자본시장 홍보 및 우량기업 유치를 도모했다.

    이 자리에서 길재욱 코스닥시장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코스닥시장 발전상을 소개하고 베트남진출 우량 현지법인의 상장유치 및 코스닥시장 글로벌화를 위한 상장기업 국적다변화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을 강조했다.

    최병화 신한은행 부행장은 기존 외국계 은행과 차별화된 영업모델로 베트남 최고의 외국계 은행으로 성장한 신한 베트남은행을 소개하고, 한국거래소와의 협업을 통해 베트남 우량 현지기업의 한국자본시장 진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을 강조했다.

    오는 13일 하노이시에서는 한국증시 상장희망기업 및 참여기관 15개사를 대상으로 코스닥시장 현황 설명, 외국기업 IPO사례 소개 및 상장실무 Q&A 등 상장간담회가 예정돼 있다.

    김재향 코스닥시장본부 상장유치실장은 “베트남 우량기업을 대상으로 한국증시 상장에 대한 다양한 정보와 최신 IPO 성공사례를 제공함으로써, 성장성 높은 베트남 진출 현지법인 실무자들이 상장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상장추진 절차가 원활하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외국기업 상장가이드 역할 기대된다”며 “한국 자본시장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 뿐만 아니라, 국내 투자자에게 성장성 있는 신흥국가에 대한 투자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데일리안 = 김지수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