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추석명절 맞아 협력사 대금 1000억원 조기지급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6일 09:03:16
    한화, 추석명절 맞아 협력사 대금 1000억원 조기지급
    제조·화학 계열사·협력사에 대금 지급
    한가위 한마음 상생경영활동·사회공헌활동 펼쳐
    기사본문
    등록 : 2018-09-11 13:28
    이홍석 기자(redstone@dailian.co.kr)
    ▲ 서울 중구 장교동 한화그룹 본사 전경.ⓒ한화그룹
    제조·화학 계열사·협력사에 대금 지급
    한가위 한마음 상생경영활동·사회공헌활동 펼쳐


    한화그룹은 주요 제조 및 화학 계열사를 중심으로 추석 명절을 앞두고 협력사 물품 및 용역 대금 약 1000억원 가량을 현금으로 조기 지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명절을 앞두고 협력사의 자금 운용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일환으로 한화그룹은 매년 설과 추석 명절마다 대금조기지급을 시행해 왔다.

    계열사별로는 한화토탈이 총 243억원을 지급할 예정으로 한화시스템 137억원, (주)한화 방산 109억원, 한화케미칼 100억원 등에서 평소보다 최소 열흘에서 보름 정도 앞당겨 현금으로 지급한다.

    갤러리아백화점도 아름드리 매장 상품판매 활성화를 위해 충남지역 농수산물 가공품의 명절 기간 판매를 지원한다.

    이를 위해 아름드리 명절세트 브로셔 제작 및 홍보를 지원하며 사전에 당진시와 태안군 품평회를 통해 신규 발굴된 평가 우수 업체에 대해 갤러리아백화점 내 세트 판매를 지원한다.

    이를통해 올해 설에는 2억4000만원의 매출을 올린 바 있는데 올 추석에는 3억4000만원의 목표 매출액을 세우고 판매를 지원할 계획이다.

    그룹 계열사들은 15개 계열사 34개 사업장에서 자발적으로 추석명절을 맞이하여 각자의 사업 특색에 맞는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한다.

    오는 14일에는 (주)한화 방산, 한화시스템, 한화디펜스, 한화지상방산 등 방위산업 분야 4개사에서 약 130명의 인원이 참여해 현충원 성묘 및 환경 미화 활동을 펼친다.

    또 한화손해보험은 오는 18일부터 소비자평가단과 함께 하는 ‘함께 한가위, 나눔 잔치’를 진행한다. 지역 영구임대아파트 거주자 300명을 대상으로 밥차 배식, 추석명절음식, 복나눔 키트 등을 전달할 예정이다.

    그 외에도 명절음식 나누기와 다문화음식경연대회 등 명절의 정취를 함께 그리고 한껏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소외된 이웃의 즐거운 명절을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데일리안 = 이홍석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