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구글 어시스턴트 통해 가전 한국어 연동 서비스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20일 06:14:11
    LG전자, 구글 어시스턴트 통해 가전 한국어 연동 서비스
    18일부터 주요 가전 8종 ‘구글 홈’과 연동
    기사본문
    등록 : 2018-09-11 10:00
    이홍석 기자(redstone@dailian.co.kr)
    ▲ LG전자 모델이 구글 인공지능 스피커 '구글 홈'과 연동되는 가전 제품들을 소개하고 있다.ⓒLG전자
    18일부터 주요 가전 8종을 ‘구글 홈’과 연동

    LG전자가 구글의 인공지능(AI) 음성인식 서비스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 한국어로 주요 가전제품을 연동시킨다.

    LG전자는 구글이 18일 인공지능 스피커 ‘구글 홈’을 국내에 출시하는 것에 맞춰 한국어 연동 서비스를 준비했다. ‘구글 홈’은 지난 11일부터 국내에서 사전예약 판매에 들어갔다.

    고객들은 ‘엑스붐 AI 씽큐 WK7’과 ‘엑스붐 AI 씽큐 WK9’ 등 구글 어시스턴트를 탑재한 LG전자 인공지능 스피커와 스마트폰에서도 ‘구글 홈’과 동일하게 한국어로 LG전자 주요 가전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게 됐다.

    LG전자는 지난해 미국에서 구글 어시스턴트가 탑재된 인공지능 스피커와 스마트폰에 주요 가전제품을 연동시켰다. 이번에는 한국·호주·캐나다에서 서비스를 시작하는 데 이어 독일·영국·프랑스 등 다른 국가로 확대할 예정이다.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 한국어로 연동되는 LG전자 가전은 세탁기·건조기·스타일러·에어컨·공기청정기·냉장고·광파오븐·로봇청소기 등 8종이다. 고객들은 음성으로 편리하게 제품의 상태를 확인하고 동작을 제어할 수 있으며 LG전자는 연동되는 가전 제품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LG전자 가전은 자체 인공지능 플랫폼을 탑재한 ‘LG 씽큐 허브’를 비롯해 ‘구글 홈’, ‘아마존 에코’, ‘네이버 클로바’ 등 다양한 AI 스피커와 연동된다.

    LG전자는 AI 스마트홈 생태계를 확장하기 위해 국내외 대표 IT기업들과 협력을 공고히 하고 있으며 이에 맞춰 ▲오픈 플랫폼(Open Platform) ▲오픈 파트너십(Open Partnership) ▲오픈 커넥티비티(Open Connectivity) 등 3대 개방형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

    또 AI 스피커와 같은 별도 기기가 없어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가전제품에 인공지능 기술을 탑재한 ‘LG 씽큐(LG ThinQ)’ 제품도 계속 확대하고 있다. ‘씽큐’를 탑재한 제품은 올해 상반기에만 에어컨·TV·로봇청소기·세탁기 등이 출시돼 모두 6개로 늘었다. LG전자의 인공지능 브랜드 ‘LG 씽큐’는 인공지능 기술이 탑재된 제품과 서비스를 통칭한다.

    송대현 LG전자 홈어플라이언스앤에어솔루션(H&A)사업본부장(사장)은 “고객들이 다양한 방법으로 LG전자의 앞선 인공지능을 경험할 수 있도록 개방형 전략을 계속해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이홍석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