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정총 위협한 송악농협 강도, 여장 아닌 여성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19일 17:45:20
    타정총 위협한 송악농협 강도, 여장 아닌 여성
    기사본문
    등록 : 2018-09-10 16:15
    문지훈 기자(mtrelsw@dailian.co.kr)
    ▲ ⓒ


    도망치면서 타정총을 쏜 송악농협 강도가 여성인 것으로 확인됐다.

    10일 경찰은 충남 당진 송악농협에 침입해 2700여만 원을 빼앗아 달아난 강도 용의자를 검거했다.

    경찰은 범인을 추적 중 당진시 송악읍 한 야산에서 범행 3시간여 만에 강도 용의자인 50대 여성을 붙잡았다.

    범인은 이날 오전 9시 8분께 당진시 송악읍 한 농협에 침입해 커터칼과 공사장에서 사용하는 타정을 발사하며 위협했다. 2700여만 원을 빼앗아 달아났다.

    애초 여장을 한 남성으로 알려졌던 용의자는 검거 당시 50대 여성이었으며 술에 취한 상태였던 것으로 확인됐다.[데일리안 = 문지훈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