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다은 폭로로 본 연예계 스폰서 실태, ‘시크릿 리스트’까지?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20일 22:48:52
    백다은 폭로로 본 연예계 스폰서 실태, ‘시크릿 리스트’까지?
    기사본문
    등록 : 2018-09-10 07:05
    문지훈 기자(mtrelsw@dailian.co.kr)
    ▲ ⓒ사진=백다은 인스타그램
    달샤벳 전 멤버 백다은의 스폰서 폭로로 연예계의 스폰서 실태가 재조명됐다.

    백다은은 9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익명의 한 사람에게 스폰서 제안을 받았다고 밝혔다.

    백다은 뿐만 아니라 연예계에는 스폰서 제안을 받은 여러 스타들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SBS 시사 프로그램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도 이 같은 내용을 다룬 바 있다.

    '그것이 알고싶다' 방송에서 한 제보자는 “이름만 대면 깜짝깜짝 놀랄 사람들이 무지 많아요. 이건 터지면 핵폭탄이에요. 정말 방송할 수 있겠어요?”라고 밝혔다.

    그는 대한민국 1%만이 받아볼 수 있는 ‘시크릿 리스트’를 제작진에게 공개했다.

    방송에 따르면 리스트에는 유명 여배우부터 연예인 지망생의 이름까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시크릿 리스트의 오른 한 배우 지망생은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오디션을 보러 갔는데 저한테 딱 물어보는 거예요. 스폰서한테 몸을 주면 스타가 될 수 있다”라고 말해 충격을 안겼다.

    한편 백다은은 이번 사태를 공개적으로 밝히고 스폰서 제안을 한 사람에게 강한 거부감을 드러냈다.[데일리안 = 문지훈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