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운찬 KBO 총재 “12일 오전 공식 입장 발표”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4일 00:03:40
    정운찬 KBO 총재 “12일 오전 공식 입장 발표”
    기사본문
    등록 : 2018-09-10 16:23
    스포츠 = 김윤일 기자
    ▲ 정운찬 KBO 총재. ⓒ 연합뉴스

    정운찬 KBO 총재가 최근 야구계에서 불거진 논란들에 대해 입장을 밝힌다.

    정운찬 총재는 10일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9 KBO 신인드래프트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다 "사실 오늘 여러분을 뵐 면목이 없었다"고 말을 돌렸다.

    이어 "최근 야구계에서 벌어진 일들 때문에 이 자리에 안 올까도 생각했다"면서 "그래도 와서 다른 몇 가지 말씀을 드릴 예정이었다. 그러나 기쁜 축제의 날에 어두운 말씀을 드리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수요일(12일) 오전 중 생각을 말씀드릴까 한다"며 인사말을 맺었다.

    최근 야구계는 팬들의 거센 질타를 받는 상황이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한 야구대표팀은 3회 연속 우승이라는 성과를 냈지만 팬들의 박수를 받지 못했다.

    대표 선발 과정에서부터 불공정 논란이 발생했고, 이로 인해 ‘은메달을 기원합니다’와 같은 사상 초유의 비난이 이어지기도 했다.

    여기에 아마추어 선수들이 대거 참가하는 아시안게임에서 프로 선수들로만 구성하며 2주간이나 KBO리그가 중단됐고, 이 또한 비난의 십자포화를 받기도 했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윤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