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유통사업부문, ‘2018 글로벌 청년창업&스타트업 대전’ 참가기업 모집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7일 21:07:23
    롯데 유통사업부문, ‘2018 글로벌 청년창업&스타트업 대전’ 참가기업 모집
    총 300개 참가기업에게 롯데 유통사업부문 MD 구매 상담 및 제품 품평회 기회 제공
    우수 100개 창업기업 선정, 창업도약패키지사업과 연계해 다양하고 체계적인 지원
    기사본문
    등록 : 2018-09-09 11:54
    최승근 기자(csk3480@dailian.co.kr)
    ▲ 지난해 2017 글로벌 청년창업&스타트업 대전에서 롯데 유통사업부문 소속 MD(상품기획자)들이 참가기업의 품평회를 진행하는 모습.ⓒ롯데쇼핑

    롯데 유통사업부문이 창업진흥원,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함께 오는 23일까지 국내·외 유통채널 진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창업기업을 위한 ‘2018 글로벌 청년창업&스타트업 대전’ 참가기업을 모집한다.

    ‘글로벌 청년창업&스타트업 대전’은 창업기업을 발굴하고, 롯데 유통사업부문만이 가지고 있는 인프라를 통해 이들이 국내·외 유통채널에 진출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매년 진행되고 있으며, 올해로 4회째를 맞았다.

    ‘2018 글로벌 청년창업&스타트업 대전’의 참가 신청은 오는 23일까지 ‘K-startup’을 통해 온라인으로 가능하며, 소비재를 제조·생산하는 만 7년 미만의 창업기업으로 유통채널 진출에 적합한 제품을 보유한 곳이면 된다.

    롯데 유통사업부문 소속 MD(상품기획자)들이 직접 기업들의 경쟁력과 시장성, 마케팅 역량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총 300여 참가기업을 선정할 계획이며, 이들은 영등포 롯데 리테일아카데미에서 창업벤처스쿨을 거친 후 오는 10월30일 코엑스에서 진행될 ‘2018 글로벌 청년창업&스타트업 대전’에 참가하게 된다.

    참가기업들은 롯데 유통사업부문의 롯데 백화점, 마트, 슈퍼, 하이마트, 세븐일레븐, 홈쇼핑, e커머스, 롭스, 자산개발 등 9개 사 150여 명의 국내·외 MD들을 통해 구매 상담 및 제품 품평회 기회를 제공받는 동시에, 일반 소비자 평가단을 통해 자사 제품을 고객의 눈높이에 맞게 진단해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2018 글로벌 청년창업&스타트업 대전’을 통해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100여 창업기업은 2018년 창업도약패키지사업과 연계해 다양한 유통채널로 진출할 수 있도록 제품개선 비용(최대 800만원)을 비롯해 국내·외 판촉전 참가 기회와 롯데 유통사업부문 입점 교육 및 멘토링 등 다양하고 체계적인 지원을 받게 된다.

    이원준 롯데 유통사업부문 부회장은 “글로벌 청년창업&스타트업 대전을 통해 창업기업을 발굴하고, 이들이 국내·외 유통채널에 입점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는 한편, 이를 통한 일자리 창출에도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최승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