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바바' 마윈, 오는 10일 알리바바 회장직 사퇴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5일 14:36:38
    '알리바바' 마윈, 오는 10일 알리바바 회장직 사퇴
    “은퇴 끝 아니라 시작…교육에 독지 활동에 매진”
    기사본문
    등록 : 2018-09-08 14:50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 마윈 중국 알리바바 그룹 회장 ⓒ연합뉴스


    “은퇴 끝 아니라 시작…교육에 독지 활동에 매진”

    중국 최고 갑부인 알리바바 그룹의 마윈(馬云)이 54번째 생일을 맞는 오는 10일 알리바바의 회장직에서 물러나 교육을 통한 자선 활동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고 뉴욕 타임스(NYT)가 7일(현지시각) 보도했다.

    마윈 회장은 NYT와의 인터뷰에서 교육 독지 활동에 매진하기 위해 알리바바에서 물러날 계획이라고 밝혔다.

    마 회장은 "은퇴가 한 시대의 끝이 아니라 시작"이라며 "교육에 초점을 두고 더 많은 시간과 재산을 쓰고 싶다"고 말했다.

    NYT는 마 회장이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더라도 이사회에는 남아 알리바바에 멘토 역할을 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마윈의 은퇴는 알리바바와 텐센트, 바이두, JD 닷컴 등 중국 유명 인터넷 기업체들을 일군 첫 세대들 가운데 처음이다. NYT는 중국 거물급 경영자가 50대에 은퇴하는 경우는 이례적이라고 설명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