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베트남우리은행, 베트남 최초 ‘아시아나항공 마일리지카드’ 출시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7일 07:05:05
    우리카드-베트남우리은행, 베트남 최초 ‘아시아나항공 마일리지카드’ 출시
    아시아나항공의 베트남 최초 상품, '아시아나 우리W 플래티넘카드' 출시
    베트남우리은행-아시아나항공 공동마케팅을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
    기사본문
    등록 : 2018-09-07 10:03
    배근미 기자(athena3507@dailian.co.kr)
    ▲ 6일 베트남 하노이 현지에서 진행된 베트남우리은행-아시아나항공 양사 간 업무제휴 협약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광현 아시아나항공 여객마케팅 담당 상무, 이상훈 아시아나항공 하노이 지점장, 김승록 베트남우리은행 법인장, 조성락 우리카드 경영기획본부장)​ ⓒ우리카드

    우리카드와 베트남우리은행이 베트남 최초 아시아나항공 마일리지카드인 '아시아나 우리W 플래티넘카드'를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우리카드는 지난 6일 카드 출시를 기념하고 베트남 현지 영업 강화를 위해 베트남우리은행-아시아나항공 양 사 간 공동마케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조성락 우리카드 경영기획본부장, 김승록 베트남우리은행 법인장, 김광현 아시아나항공 여객마케팅담당 상무, 이상훈 아시아나항공 하노이지점장 등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아시아나 우리W 플래티넘카드』는 우리카드와 베트남우리은행, 아시아나항공 3사 간 파격적인 업무 협업을 통해 출시한 상품으로 아시아나항공 제휴카드로는 이 상품이 베트남 최초다.

    주요 혜택으로는 아시아나항공 마일리지 적립과 아시아나항공 하노이지점에서 항공권 구매 시 5%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추가로 베트남 주요 골프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바우처 무료 제공 등의 플래티넘 서비스 혜택도 누릴 수 있다.

    또한,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베트남우리은행과 아시아나항공은 제휴카드 고객유치 및 제휴 서비스 추진, 양사의 영업채널을 활용한 대고객 홍보 등을 위하여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한편 이 카드는 작년 9월 우리카드와 베트남우리은행이 베트남 최초로 신용카드를 출시한 지 1년 만에 내놓은 상품이다. 처음으로 선보인 상품은 체크카드 잔액부족 시 신용카드로 자동 결제되는 투인원(Two-In-One) 기능을 탑재하여 현지에서 큰 호응을 얻으며 인기몰이를 한 바 있다.

    베트남우리은행 관계자는 “『아시아나 우리W 플래티넘카드』는 우리카드의 신용카드사업 노하우와 베트남우리은행 및 아시아나항공의 현지 영업 네트워크를 접목하여 선보인 신상품”이라며, “향후에도 신규 상품 및 서비스를 지속 출시하여 현지 한국 기업, 주재원, 교민 및 현지인 고객을 대상으로 한 마케팅을 강화해가겠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배근미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