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렌지라이프 iTOM, 특허 3건 추가 취득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9일 16:16:15
    오렌지라이프 iTOM, 특허 3건 추가 취득
    기사본문
    등록 : 2018-09-06 15:49
    부광우 기자(boo0731@dailian.co.kr)
    ▲ 오렌지라이프가 특허청으로부터 기술적 독창성과 우수성을 인정받아 아이탐(iTOM) 관련 3건의 특허를 추가로 취득했다.ⓒ오렌지라이프

    오렌지라이프는 지난 달 29일 특허청으로부터 기술적 독창성과 우수성을 인정받아 아이탐(iTOM) 관련 3건의 특허를 추가로 취득했다고 6일 밝혔다. 이로써 오렌지라이프는 출원한 iTOM 기술 5건에 대해 모두 특허를 취득하게 됐다.

    iTOM은 2016년에 선보인 고객관리를 기반으로 한 활동관리 시스템이자 오렌지라이프만의 지점운영 모델이다. 지난 1월 전체 프로세스와 이관고객 자동분배 및 자동회수에 대해 특허청으로부터 특허를 취득하면서 기술적 우월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이번 특허 결정을 받은 총 3건의 기술은 ▲미진한 사항에 대한 코칭 ▲코칭 알람 표시 ▲스코어 계산 및 허위입력 방지 등이다. 미진한 사항에 대한 코칭은 활동량이 적은 재정컨설턴트(FC)와 많은 FC를 구분해 활동량에 따라 맞춤형 코칭을 제공하는 특징을 갖고 있다.

    코칭 알람 표시는 코칭 메시지를 생성해 부지점장(SM)·지점장(BM)이 FC에게 즉각적인 피드백을 전달할 수 있는 기술이다. 스코어 계산과 허위입력 방지는 점수 계산 시 방문약속이 고객상담을 거쳐 계약체결로 이어지는 과정을 함께 고려할 수 있는 기술로 FC의 영업활동을 보다 정확하고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해준다.

    정문국 오렌지라이프 사장은 "iTOM 덕분에 오렌지라이프의 모든 고객들은 적어도 1년에 한 번 이상 FC를 직접 대면하고 전문적인 재정 컨설팅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오렌지라이프는 고객중심의 관점에서 iTOM을 계속해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데일리안 = 부광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