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대 변경 탓?…'백종원의 골목식당' 시청률 껑충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0일 09:46:33
    시간대 변경 탓?…'백종원의 골목식당' 시청률 껑충
    수요일 편성 이후 시청률 상승세
    백종원의 일침 더해지며 호평
    기사본문
    등록 : 2018-09-06 09:24
    김명신 기자(sini@dailian.co.kr)
    ▲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5일 방송된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1부 5.3%, 2부 6%(수도권 기준)를 기록했다. ⓒ SBS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이 2주 연속 시청률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5일 방송된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1부 5.3%, 2부 6%(수도권 기준)를 기록했다.

    앞서 수요일로 편성을 이동한 후 평균 시청률 6%대를 넘어서며 시청률 재미를 맛보고 있다.

    특히 무엇보다 오랜 1위 '라디오스타'와 팽팽히 맞선 성적으로 오랜만에 시청률 재미 역시 선사하고 있다.

    2049 타깃 시청률 역시 지난주 보다 오른 3.3%를 기록했으며 순간 최고 시청률은 6.6%까지 치솟았다.

    이날 방송은 대전의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졌다.

    한편 이날 비슷한 시간대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1부 6.3%, 2부 6.1%를 기록, JTBC '한끼줍쇼'는 3.1%, tvN '유 퀴즈 온더 블록'은 1.9%를 각각 나타냈다.[데일리안 = 김명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