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부인’ 배지현, 황급히 초미니 감추는 손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5일 12:24:18
    ‘류현진 부인’ 배지현, 황급히 초미니 감추는 손
    기사본문
    등록 : 2018-09-05 00:27
    스팟뉴스팀 (spotviews@dailian.co.kr)
    ▲ 배지현 아나운서. 배지현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캡처.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1·LA다저스)의 부인 배지현 아나운서가 매끈한 몸매를 과시했다.

    배지현 아나운서는 과거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배 아나운서는 양준혁, 김선우 위원와 함께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앞라인이 파인 스커트를 입은 배지현 아나운서가 손으로 은밀한 부분을 가린 채 촬영에 임하는 모습이 눈길을 모은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