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상의-중소벤처부 '중소기업정책협의회' 발족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21일 17:51:43
    대한상의-중소벤처부 '중소기업정책협의회' 발족
    정부와 중소기업간 만남 정례화
    기사본문
    등록 : 2018-09-04 11:37
    박영국 기자(24pyk@dailian.co.kr)
    중소기업들이 정기적으로 정부에 규제개선과 현장애로를 건의할 수 있는 창구가 마련됐다.

    대한상공회의소는 4일 남대문 상의회관에서 중소벤처기업부와 공동으로 ‘중소기업정책협의회’를 발족하고 1차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중소기업정책협의회’는 정부와 중소기업인간의 만남을 정례화해 현장 중심의 정책 입안을 지원하고 정부-중소기업간 협력을 강화하는 한편, 중소기업 관련 각종 규제개선 과 현장애로 해소를 위한 자리다.

    이 협의회는 정기옥 대한상의 중소기업위원장과 최수규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이 공동의장을 맡고, 대한상의 중소기업위원회 위원, 중소벤처기업부 실‧국장 등이 참여한다.

    지난 4월 상의에서 개최한 ‘홍종학 장관 초청 간담회’에서 ‘중소기업정책협의회’ 구성을 합의한 이후 처음 개최된 이날 회의에서는 정기옥 대한상의 중소기업위원장, 김국현 이니스트팜 대표이사, 윤석근 일성신약 대표이사, 이현옥 상훈유통 대표이사, 박혜린 바이오스마트 대표이사 등 대한상의 중소기업위원회 위원 15명이 참석했다.

    중소벤처기업부에서는 최수규 차관, 이준희 중소기업정책관 등 5명이 참석했다.

    정기옥 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최근 내수 부진과 최저임금 인상 등으로 중소기업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중소기업들이 겪고 있는 현안 해결을 위해 기업과 정부가 지혜를 모아야 할 때”라고 말했다.

    또한 “중소기업이 중견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Scale-up’ 정책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며 “중소기업의 혁신역량 강화를 위해 R&D분야와 우수인력 확보에 많은 지원이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수규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은 인사말을 통해 “정부는 중소기업을 지원해서 서민경제에 돈이 돌게 하는 소득주도 성장, 혁신성장, 공정경제 구현 이라는 세 가지 성장전략을 추진중”이라며 “중소기업 정책협의회를 통해 함께 소통하고 논의한다면 오랜 저성장과 양극화의 수렁에서 벗어나는 길을 반드시 찾아낼 것”이라고 다짐했다.[데일리안 = 박영국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