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빅데이터 기반 '新CRM시스템' 구축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21일 12:04:02
    NH농협은행, 빅데이터 기반 '新CRM시스템' 구축
    기사본문
    등록 : 2018-09-03 11:27
    이나영 기자(ny4030@dailian.co.kr)
    ▲ ⓒNH농협은행

    NH농협은행은 빅데이터 기반의 개인화, 고객경험, 옴니채널 마케팅을 구현한 '신(新)CRM시스템'을 구축해 고객이 묻기 전에 대답하는 시스템을 구현하게 됐다고 3일 밝혔다.

    이 시스템은 대면·비대면 모든 채널의 정보를 통합해 고객을 360도 분석하며 빅데이터 기반의 상품추천시스템, 고객의 금융니즈가 감지되었을 때 적시에 마케팅 활동을 자동으로 수행하는 EBM시스템, 신규고객이 우수고객이 될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메인화 프로그램 등을 통해 한 단계 높은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고객의 카드 결제 정보 등을 활용해 자동차의 잦은 고장으로 정비소에 자주 드나들던 고객은 신차구입 시 NH채움오토론 상품을 적시에 안내 받아 저렴한 금리의 대출을 이용해 신차 구매가 가능해지며 해외여행을 계획 중인 고객은 필요한 시점에 환율우대쿠폰을 전송받아 환전 시 활용할 수 있다.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은 "이번 시스템이 구축되면서 고객 니즈에 맞는 상품을 적시에 추천하는 등 고객이 묻기 전에 대답하는 프로세스로 개선됐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금융자산 증대 및 고객 불편 최소화를 위한 노력을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데일리안 = 이나영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