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국내선 화물사업 진출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19일 15:58:51
    제주항공, 국내선 화물사업 진출
    제주~김포 시작으로 제주~부산, 제주~광주 확대
    기사본문
    등록 : 2018-09-03 10:34
    김희정 기자(hjkim0510@dailian.co.kr)
    ▲ 제주항공 B737-800 ⓒ제주항공


    제주~김포 시작으로 제주~부산, 제주~광주 확대

    제주항공이 국제선에 이은 국내선 화물사업에 진출한다.

    제주항공은 오는 17일부터 제주~김포 노선을 시작으로 국내선 화물사업에 진출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제주항공은 지난 2012년부터 국제선에서 화물운송사업을 시작했지만 국내선에서는 각 공항별 화물터미널 등의 확보가 여의치 않아 국내선 화물사업을 미뤄온 바 있다. 제주항공은 최근 화물사업에 필요한 각종 인·허가 절차를 완료했으며, 제주공항과 김포공항에서 화물조업을 위한 계약도 마무리했다.

    국내선 화물사업의 첫 노선이 될 제주~김포 노선에서 하루 최대수송량은 약 15톤을 예상하고 있으며 항공화물 운임은 기존항공사의 80% 안팎에서 결정될 예정이다.

    제주항공은 제주~김포 노선의 화물사업이 안정화되면 제주~부산과 제주~광주 등으로 노선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제주특별자치도와 상생 협력 차원에서 국내선 화물사업을 시작하게 되었다”며 “이를 통해 수도권과 제주에서 생산되는 신선 농산물 등의 상호 항공운송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데일리안 = 김희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