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서 나치식 경례한 극우집회 참가자 10명 조사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19일 17:45:20
    독일서 나치식 경례한 극우집회 참가자 10명 조사
    기사본문
    등록 : 2018-08-28 20:45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독일 경찰은 극우 집회에서 나치 식 경례를 한 시위 참가자 10명에 대해 조사 중이다.

    28일(현지시간) 현지언론에 따르면, 독일 동부 작센주의 소도시 켐니츠에서 난민에 반대하는 극우 집회에 참가한 시위자 10명이 나치 식 경례를 한 혐의로 경찰의 조사를 받고 있다.

    독일에서 나치 식 경례를 할 경우 형법상 처벌을 받는다.

    이번 극우 집회는 최근 켐니츠에서 열린 축제에서 35세 남성이 흉기에 찔려 사망한 사건이 벌어졌는데, 가해자로 시리아인과 이라크인이 체포되자 열린 것이다.

    여기에 반대하는 시민 1000여명의 맞불 집회도 열렸다. 이 과정에서 양측 간 충돌 등으로 6명이 부상을 입었다.

    경찰 노조는 자경주의에 대해 경고를 하며 시민들에게 자제를 부탁한 것으로 전해졌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